티스토리 뷰

지난주를 끝으로 동상이몽 괜찮아 괜찮아가 종영을 했고 그 자리를 파일럿 프로그램 <셀프 디스 코믹 클럽 디스코>가 시청자들의 평가를 기다립니다. 물의를 일으키거나 논란을 일으킨 연예인들에게 셀프 디스만큼 좋은 게 없습니다. 지속적으로 자신의 잘못을 이야기하며 희화하해가면 하나의 개그 소재로 승화되기도 하고 나쁜 이미지를 벗게 합니다. 


SNL에서 그런한 자기 셀프가 많이 있었었고, 최근 아는 형님에서 서장훈의 이혼이라든지, 음악의 신에서 이상민의 빚과 이혜영과 관련된 언급들이 이제는 듣기만 해도 뒤에서 폭소하게 합니다. 셀프 디스 코믹 클럽 디스코에도 셀프 디스라는 코드를 가지고 있어 자신의 아픈 곳을 스스로 까발리며 더 단단해지고 사람들에게도 잊히는 효과가 있을 것 같습니다. 



정확히 말하면 출연자들마다 자신의 연관 검색어에 대해 자신이 이야기를 하는 프로그램입니다. 해명을 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도 하고 이를 계기로 잊고 묻어 줄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출연자들이 어떤 연관 검색어에 대해 이야기를 하느냐에 따라 파급력은 천차만별일 것 같습니다. MC는 김성주, 탁재훈, 박명수입니다.



탁재훈의 입담은 인정을 하고 최고라고 할 수 있지만 냉장고를 부탁해에 서는 방송의 룰도 모르는 눈치였기에, 다양한 연예인의 연관 검색어나, 요즘 트렌드에 많이 뒤처져 보입니다. 게다가 본인 방송 이외에는 관심 없는 박명수이기 때문에 상관없는 딴 이야기가 많이 나올 것 같습니다. 김성주가 정리를 하겠지만, 연예인인의 신변, 가십거리에 특화된 방송인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좋아하지 않지만 김구라만큼 적임자가 없어 보입니다. 



이번 파일럿 프로그램의 출연자는 장우혁, 지상렬, 박나래, 양세형, 이유리, 최자, 트와이스 쯔위, 채영입니다. 장우혁의 연관검색어를 보면 HOT 재결합이 눈에 띕니다. hot 재결합에 관한 루머에 대해 이야기를 해줄 거라 생각합니다. 최근 나 혼자 산다에서 이야기했었는데 장우혁의 말에 진실성이 느껴졌고, 억울해 보였습니다. 오늘 방송에서 언급이 되다면 들어보고 판단하시기 바랍니다.



지상렬은 박준금, 선우선, 노모걸쇼가 연관검색어입니다. 프로입담러답게 가볍게 몇 마디털어주면 될 것 같습니다. 노모걸쇼는 viki채널에서 하는 수위 높은 성인 토크쇼입니다. 잠깐 검색해보며 엄청난 장면들을 볼 수 있습니다. 박나래는 별거 없는 거 같습니다. 박나래 주사 정도? 양세형은 도박인데, 탁재훈과 같이 걸렸던 걸로 기억합니다. 양세형은 무한도전 고정의 최대 걸림돌이 도박이지 않을까...?



이유리는 별거 없는 거 같고, 최자는 <최자 설리>가 눈에 띠지만 잊히고 싶은 연관 검색어는 아닌 거 같습니다. 최자 뜻?에 대한 연관 검색어가 있는데 <최강 X지>를 줄여서 최자라는 설이 있습니다. 쯔위는 국기 논란으로 <쯔위사건>이 눈에 띱니다. 마리텔에서 대만 국기를 흔들었다고 해서 대만의 중국 독립을 지지하는 것 아니냐며 중국 팬들에게 몰매를 맞은 사건입니다. 




오늘 출연자만 해도 관심을 모을 건더기가 많아 보이는데, 셀프 디스 코믹 클럽 디스코가 정규로 편성되고, 논란의 연예인들이 나와서 자신의 연관 검색어 이야기를 한다면 이슈는 엄청 모을 것으로 보입니다. 1회에 이기에 좀 더 자극적인 이야기가 준비되어 있을 거 같고 정규가 된다면 파생되는 이야기가 많이 있을 것 같습니다. 일단 소재는 흥미롭습니다. 첫 방 기대해보겠습니다.


<사진 = 장우혁, 트와이스, 양세형, 박명수, 최자 인스타그램>

댓글
  • 프로필사진 프라델타 머~이런 개차반 방송이 있나<<!! 2016.07.25 23:20
  • 프로필사진 어이상실 미성년자 대려다 놓고 성희롱 프로그램????????????????????????? 2016.07.26 02:53
  • 프로필사진 한번으로 나가리 기존에 간간이 있던 이미지 쇄신? 프로그램을 못 벗어난듯...
    딱히 재미도 없고...
    케이블 방송 같이 좀 자극적인 요소로 어케 해볼라 하는거 같은데 어중간...
    박명수는 뭔가 좀 시대에 뒤떨어져 보이고...

    쯔위,채영이는 이 프로그램 광고를 위해 섭외한 듯한 느낌 -.-
    시덥지 않은 멘트들 들어주느라 고생했을듯....




    2016.07.26 23:57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