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나혼자산다 한채아, 방송도 하기 전에 왜 실망하나?

현재 나 혼자 산다는 정체되어있고 예전 같은 특별한 재미를 주지 못하고 있습니다. 예전에게 노홍철이 혹은 김광규, 데프콘이 특별한 걸 하지 않아도 혼자 사는 남자 연예인을 관찰하는 재미가 있었습니다. 나 혼자 산다가 인기도 많아지고 출연자들의 개인사로 하나둘씩 교체되고, 이제는 단순히 육중완을 혹은 전현무를 지켜보는 게 식상해져 왔습니다.



-

-

그래서 출연자들이 하나둘씩 특별한 이벤트성 일을 하기 시작합니다. 출연자의 의지인지 대본인지 알수는 없지만 몇 가지 억지스런 설정의 여행을 간다던지 지나친 PPL들이 자연스럽게 나오지 못하고 티나게 등장하거나, 든금없이 인구조사원이 찾아와 인구조사 시기라고 행복를 하기 시작합니다. 이러한 것들의 부자연스러움도 나혼자산다의 매력을 떨어 트리는 것 들 하나입니다.




나 혼자 산다는 1회 성 출연이 아니면 출연자 자체의 매력이 느껴져야 하고 예능감이 생활 속에 묻어 있어야 합니다. 현재 나 혼자 산다에 출연자들은 개인적으로는 관심이 있는 카테고리의 출연자는 아닙니다. 그래도 흥미 있는 다른 출연자들의 매력으로 시청하고 있는 프로그램입니다. 그리고 나 혼자 산다의 매력을 이어오고 있는 하나의 코너는 무지개 라이브입니다.


무지개 라이브는 고정 멤버인 김용건, 전현무, 김영철, 이국주, 육중완, 김동완, 황치열이 아닌 새로운 연예인의 일상을 엿볼 수 있는 나 혼자 산다 속 코너입니다. 처음 본 여자, 처음 본 남자에게 가슴 떨린다는 말답게 새로운 출연자는 대부분 큰 화제를 모았습니다. 김동완과 황치열, 김영철, 이국주까지 현재 멤버 대부분이 무지개 라이브를 거쳐 정규 멤버가 되었습니다.

-

-

나 혼자 산다에 한채아가 출연한다는 이야기에 그녀의 영입에 대한 아쉬움의 목소리가 힘을 받고 있습니다. 어떠한 이유에서 그런 의견을 내는지 이해할 수 없지만 그들의 논리는 이미 이룰 건 다 이룬 여배우가 왜 나와야 하냐는 것입니다. 그녀가 뭘 이뤘는지는 모르겠지만 그게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하는 걸 아쉽다고 말하는 이유로는 설득력이 약합니다.




차라리 한채아가 개인적으로 싫다고 하는 게 더 설득력이 있어 보입니다. 한채아가 무지개 라이브에서 어떠한 모습을 보여줄지 어떤 매력이 있는지 확인하지도 않고 나 혼자 산다에게 실망이다, 아쉽다 등의 말은 아직은 이릅니다. 설사 그녀가 매력적이지 못하고 그동안 나 혼자 산다가 보였던 리얼한 혼자남, 혼자녀의 일상을 여배우의 가식 된 모습으로 나 혼자 산다의 매력을 헤친다면 1회 성으로 출연으로 그치면 됩니다.




무지개 라이브에 출연을 한다고 다 고정이 되는 게 아니라, 대중이 원하고 좋아해야 고정 멤버가 되고 그 존재에 의미가 있습니다. 지금처럼 정체되어 있는 나 혼자 산다에 한채아의 출연은 그녀가 단순히 방송의 꽃으로써 소비되더라고 나 혼자 산다에는 꼭 필요한 부분입니다. 거기다 한채아 자체의 매력으로 시청자들이 좋은 방응까지 보여준다면 나 혼자 산다에게는 더할 나위 없는 선택이었다 할 수 있습니다.

-

-

시청자들이 냉담한 반응을 보이더라도 크게 신경 쓸 필요 없습니다. 나 혼자 산다는 새로운 출연자를 찾고 무지개 라이브를 거쳐 시청자들에게 다시 선보이면 됩니다. 그러라고 있는 게 무지개 라이브입니다. 한채아는 고정이 아니라 무지개 라이브의 출연입니다. 까더라도 방송은 보고 까시면 됩니다.

<사진 = 진짜 사나이, 나 혼자 산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