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1대100에 출연한 조영구가 젝스키스 팬들에게 차 파손 당한 사건의 전말에 대해 진실을 이야기 했다고 합니다. 얼마전 무한도전을 시작으로 젝스키스 활동이 시작되면 조영구의 차량 파손 이야기가 방송에서 언급된적이 있습니다.




조영구 차 파손 사건은 젝스키스 해체 당시 분노한 팬들이 조영구의 차를 소속사 사장의 차로 오해하고 파손하는 사건입니다. 게다가 조영구의 차는 뽑은 지 얼마되지 않은 새차입니다. 저렇게 박살난 차가 수리가 되는 것도 신기합니다.


MBC 능력자들 젝스키스 능력자로 나온 팬과의 이야기 도중 은지원이 조영구에게 매번 차부서진거만 이야기하고 새차 받은 이야기는 하지 않는다며 불편한 마음을 표현하기도 했고 같이 나온 젝키의 팬은 팬들이 돈을 모아 줬다는 이야기를 보태기도 했습니다.


<사진 = 능력자들>



하지만 방송 후 실제는 그렇지 않다라는 카더라 통신이 있었습니다. 새 차를 받지 않았고 팬들이 줬다는 돈도 몇 십만원에 불가했다는 이야기가 여기저기 커뮤니티에서 흘러 나왔었습니다.


이에 대해 조영구는 아무런 이야기를 하진 않았는데 이번 1대100에 출연해 젝스키스 차 파손 사건에 대해 속시원히 이야기를 했다고 합니다. 조영구는 새차를 받은 적이 없고, 차 수리비 견적이 1100만원 나왔다고 합니다. 


보험회사에는 보험처리를 하면 현장에서 연행된 젝키팬 2명에게 수리비를 청구하겠다고 해서 보험처리도 하지 않았다고 합니다. 알고보면 조영구가 정말 대인배입니다. 




그리고 잭키팬들이 돈을 모아 수리비를 주겠다고 했는데, 결국 모은 돈이 30만원 그것 마저도 조영구에게 전달 했는지는 알 수 없습니다. 1100만원을 고스란히 조영구가 물게 생겼는데 젝스키스 사장님이 수리비를 내줬다는게 조영구의 입장입니다.


수리비를 전액 받기는 했지만 새차입니다. 여자친구가 시트 비닐만 뜯어도 몸이 뜯겨지는 느낌인게 새차인데, 수리를 해도 어디 자기 차 일것 같겠습니까? 


조영구 새차 부서진것도 억울한데 더 좋은 차를 받은 사람으로 오해받아서 두 배로 억울했겠습니다. 하지만 은지원과 조영구의 의견이 나뉘고 있기 때문에 어느쪽이 진실인지는 확실치 않습니다. 조영구가 새차 받아 놓고 방송에서 이런 이야기를 하면 자기만 불리할텐데... 진실은?


<사진 = 한반의 TV연예>

댓글
댓글쓰기 폼